Look and Find what i've done.
Marketing Story

여행블로그를 접게 된 계기

하루에 정말 많은 글을 쓰고 싶었는데, 요즘 조금 글을 쓰는데 지쳐가는 것 같다. 일처럼 생각하면서 글을 쓰려고 하니 더 그런 것 같다. 차곡차곡 글만쓰면 되는데, 이전에 썼던 글들을 다시 분류하고 수정해야하는 것도 글 쓰는 것을 재미없게 만드는 것 같다.

여행을 좋아하지만, 여행을 가지 않은지 오래됐다. 거의 1년이 넘게 여행을 다니지 않은 것 같다. 아니, 어쩌면 그 전부터 여행이라고 할만한 시간이 없었던 것 같다. 원래 예전에는 여행가는 것을 좋아해서 여행블로그로 시작을 했었지만, 이제 그 블로그는 방치되어 버려져버렸다. 그대로 버리긴 아까워 다른 분야로의 글을 업로드하긴 했지만, 별 의미가 없다.

 

간단한 여행이라도 하다못해 기름값이 드는 것이 현실이고, 조금 시간을 내서 여행을 가려고 해도 현재로서는 내게 너무 부담이 많이 될 뿐이다. 당분간은 여행을 가지 않을 것 같은데, 여행사진을 보면 정말 여행이 너무 가고 싶다. 제주도를 간지 얼마나 되었을까, 몇 년이나 됐네 싶다. 그때의 제주도는 참 더웠는데, 가을 날씨 좋은 날에 제주도를 가고 싶다는 생각을 항상 하곤 했었다.

그래서 이제는 여행이라고 하면 그저 환상을 보는 것 같은 느낌이 들기도 한다. 언젠가 보상받을 거라고 생각을 하며, 현재의 순간을 열심히, 아끼면서 살려고 나름대로 노력하고 있는 중이다. 나름대로 허우적대고 있는 중이다. 저마다 여러 사람의 인생을 바라보면서 나는 아직도 멀었다는 생각을 늘 한다. 다른 사람들이 알고 있는 걸 나는 알지 못하고, 쉽게 이해하고 있는 걸 나는 이해하지도 못한다. 물론 사람이 모두 잘나지는 않겠지만, 내게는 욕심이 있어서 그 욕심을 채우지 못하는 것은 결국 내가 게으르고 의지가 없었다는 말 밖에 되지 않는다.

여행도 어떤 식으로라도 여행을 더 다닐 수 있었겠지만, 어떻게 보면 내게도 변화를 준 것이다. 새로운 것들을 배워보려고, 그리고 여행을 갈 때는 준비된 상태에서 여행을 떠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

나는 여행을 굉장히 좋아하기도 하고, 또 국내는 나름대로 자주 여행을 떠났었다. 사정이 별로 안좋아지기 시작한 순간부터 여행은 조금 사치처럼 느껴지기도 했었지만, 그래도 강남에서 살고 있었을 때는 나름대로 행복한 순간들도 많이 있었다고 생각한다. 물론, 너무 힘들었던 적도 많이 있었다. 이 모든 것을 좋은 경험이라고 여기자.

어쨌든, 여행을 하려면 돈과 시간이 들 수 밖에 없다. 다른 의미로 여행을 자주 다니는 사람들이 참 부럽다는 생각이 들었다. 언제 다시 여유가 생길지 모르겠지만, 현재로서 여행 계획은 없다. 그리고 당분간은 여행갈 생각도 못할 것을 알고 있다. 이게 내가 여행블로그를 그만 둔 이유이기도 하다.

태그